책 소개

어떤 감정이든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고 솔직한 나를 마주하는 <키라의 감정학교>. 그 세 번째 주제는 ‘슬픔’이다. 슬픔은 상실의 사건을 경험하며 느끼게 되는 감정이다. 가장 친한 친구가 멀리 이사 가게 되었을 때, 사랑하는 반려동물이 세상을 떠났을 때, 믿었던 사람에게 배신을 당했을 때 우리는 슬픔을 느끼고 눈물을 흘린다.

그런데 간혹 사람들은 감당할 수 없는 슬픔 앞에서 눈물이 아예 메말라 버리거나 분노하기도 한다. 이 책의 주인공 키라는 친구의 갑작스런 전학 소식으로 배신감과 슬픔에 사로잡힌다. 게다가 자신의 슬픔을 이해하지 못하는 율리아를 만나게 되는데, 율리아는 반려견 큐미의 죽음조차 무덤덤하게 받아들이는 아이다. 키라는 그런 율리아를 보며 정말 학교에 떠도는 소문처럼 ‘감정을 느끼지 못하는 병에라도 걸린 걸까?’ 하는 엉뚱한 상상을 한다.

목차

1장 슬픔이 없는 아이
2장 이별은 싫어
3장 사과하면 끝이야?
4장 감정 따위는 필요 없어
5장 슬픈 일투성이
6장 모든 게 내 탓이야
7장 내 슬픔만 제일?
8장 슬픔아, 안녕!

저자소개

- 최형미
서울에서 태어나 문학을 공부했습니다. 작가는 사람들이 잊고 있는 것을 찾아내어 반짝거리게 만들어 주는 사람이라는 말이 좋아 동화를 쓰기 시작했고, 2003년 어린이동산 중편 동화 공모에서 최우수상을 받으며 동화 작가가 되었습니다. 지은 책으로는 <스티커 전쟁>, <이런 아빠 저런 아빠 우리 아빠>, <시간 부자가 된 키라>, <소문 바이러스> 등이 있습니다.


- 김혜연
게임 원화 디자인을 공부했고 현재 다양한 분야에서 프리랜서 일러스트레이터 ‘욘욘’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오늘도 그림을 통해 세상과 소통하고 공감하기를 꿈꿉니다. 그린 책으로 『키라의 감정학교』 시리즈 『우리만의 시크릿 다이어리 북』 『공상 과학 탐험대』 시리즈 『상상 동물이 살아 있다!: 레전드 동물』 『신비하고 놀라운 세계의 신과 신화』 『어린이를 위한 신사임당 이야기』 『별자리 신화』 등이 있습니다.


- 권윤정
서울대학교 아동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 아동가족학 박사 학위를 받았습니다. 한국아동학회 아동상담사, 청소년상담사, 국제행동분석사(BCBA) 자격증을 보유하고 있으며 연세대학교 응용행동분석과정 책임 강사, 한국놀이치료학회 대외협력이사로 활동했습니다. 현재 전국 42개 센터를 보유한 심리상담센터 '허그맘허그인'의 대표 원장으로 아이들과 상담을 하고 있습니다. 지은 책으로 『아동의 외상 후 놀이』, 『아동중심 놀이치료』, 『공격적 아동을 위한 놀이치료』 등이 있습니다.
교과정보
3-2 국어 1. 작품을 보고 느낌을 나누어요
3-2 국어 6. 마음을 담아 글을 써요
3-2 국어 9. 작품 속 인물이 되어
4-1 국어 1. 생각과 느낌을 나누어요
4-1 국어 3. 느낌을 살려 말해요
5-1 도덕 2. 내 안의 소중한 친구

관련 도서

관련 도서가 없습니다.

함께하면 좋은 프로그램

도서 DB 제공 : 알라딘 인터넷서점(www.aladi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