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멜의 첫 비행
  • 저 자
    브리타 사박, 마이테 켈리 (지은이), 조엘 투르로니아스 (그림), 유혜자 (옮긴이)
    출판사
    시금치
    발행일
    2019-02-11
    정 가
    13,000원
    출판정보
    KDC문학 양장본 / 32 페이지 / x / ISBN 9788992371599

책 소개

떡잎그림책 5권. 잠자리, 무당벌레, 파리, 나비, 벌처럼 크고 단단하고 화려한 날개를 가진 곤충들, 날개가 있어도 날지 못하는 귀뚜라미, 날개를 갖지 못한 통거미를 등장시켜 날개에 관한 특징을 이야기 소재로 한 그림책이다.

이미 날 줄 아는 꿀벌과 말벌의 장난스런 놀림에 아기 호박벌은 정말로 날 수 없을 것 같은 불안과 슬픔을 느낀다. 그러나 날기 위해서 필요한 건 큰 날개가 아니라는 것을 깨달은 주인공은 자기처럼 멋진 생애 첫 비행을 꿈꾸는 친구를 도우며 성장하게 된다. 무슨 일을 하고자 할 때에 스스로를 믿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 지를 따뜻하게 보여준다.

목차

저자소개

- 브리타 사박
1978년 독일 오스나브뤼크에서 태어났어요. 독일의 본 대학에서 언어학, 심리학, 교육학을 공부했어요. 6년 동안 직장에 다니다가 2009년 독일에 경제위기가 닥치자 언제나 꿈꿔 오던 일을 하기로 결심했지요. 첫 소설 《펭귄 날씨》로 베스트셀러 작가가 되었어요. 그 뒤로 그림책을 비롯해 여러 책을 출간하는 작가로 활동하고 있어요.


- 마이테 켈리
1979년에 독일에서 태어나 가수, 댄서, 작가, 연극배우로 활동하고 있어요. 그 중에 가장 좋아하는 일은 글쓰기와 작사, 시나리오를 쓰는 거랍니다.


- 유혜자
스위스 취리히대학교에서 독일어와 경제학을 공부하고 돌아와 30년 가까이 독일 말로 된 책을 우리글로 옮기는 작 업을 하고 있어요. 《우리는 모두 무지개 아이입니다》처럼 어린이를 위한 책이지만 평생 잊히지 않을 훌륭한 내용을 담고 있는 책을 번역할 때 번역가로서 가장 큰 보람을 느껴요. 그동안 옮긴 어린이 책으로는 《먼 데서 온 손님》, 《색깔 손님》, 《짹짹짹》, 《토끼를 재워 줘》, 《깡통소년》, 《좀머 씨 이야기》 등 250여 권이 있어요.


- 조엘 투르로니아스
1985년 독일 하나우에서 태어났어요. 바이마르 바우하우스 대학교에서 시각디자인과 삽화, 회화를 공부했답니다. 지금은 뒤셀도르프에서 살면서 여러 그림책에 그림을 그리고 있습니다.
교과정보
1-2 국어 1. 소중한 책을 소개해요
2-1 국어 8. 마음을 짐작해요
2-1 국어 3. 마음을 나누어요
2-1 국어 11. 상상의 날개를 펴요
2-2 국어 1. 장면을 떠올리며
2-2 국어 4. 인물의 마음을 짐작해요

관련 도서

관련 도서가 없습니다.

함께하면 좋은 프로그램

관련 프로그램이 없습니다.
도서 DB 제공 : 알라딘 인터넷서점(www.aladi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