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여성이고, 독립운동가입니다 - 다시 쓰는 독립운동 이야기

책 소개

역사의 그림자에 갇혀 있던 여성독립운동가들을 소개한다. 독립운동의 활동 범위와 역할에 따라 7가지 카테고리로 구분하여 40개 꼭지를 통해 소개되는 각각의 이야기는 간결하고 명료하다. 기록에서 사라지고 기억에서 잊혔던 여성독립운동가들을 살펴보면서 한국여성의 현주소가 어디쯤이고, 앞으로 나아가야 할 삶의 방향이 무엇인지 독자 스스로 알아 가도록 이끈다.

독립운동은 남성들만의 것이 아니었고, 여성이 ‘뒷바라지’만을 하면서 보조 역할에 머물지 않았음을 저자는 재차 강조한다. 그들 모두가 독립운동의 중심이고 대한민국 광복을 이끈 주역이라는 메시지를 자연스레 이야기한다. 또한 책에 소개되는 역사 속 인물들은 고증 자료를 바탕으로 장경혜 화가가 섬세한 손길로 하나하나 그려 냈다.

목차

들어가는 글

1부 대한독립만세! 여성의 목소리로 외치다
여성, 시대의 장벽에 소리치다 / 그 어떤 차별도 없이 오직 독립만을 / 3·1운동, 그 후의 역사 / 배움을 통해 세상으로 한 걸음 더

2부 전국 곳곳의 여학생 비밀 결사대
호수돈 비밀 결사대와 조화벽 / 저항의 행진, 일신여학교 / 숭의여학교와 송죽결사대 / 꿈을 품다, 신명여학교 / 광주학생운동과 수피아여학교 백청단 / 선교사 전위령과 기전여학교

3부 여성이라서 하지 못할 이유는 없다
교과서 밖 유관순을 만나다 / 영웅들의 스승 김란사 / 신사참배에 맞선 교사 김두석 / 수피아여학교 교사 박애순 / 시대의 동행자 황에스더 / 애국계몽운동 실천가 최정숙

4부 나 스스로 읽고, 익히고, 말하리라
윤희순, 조국을 가슴에 담다 / 여성지도자 김마리아와 근화회 / 독립을 염원했던 공군 비행사 권기옥 / 여성교육의 횃불 차미리사 / 여성의식 개혁의 선구자 나혜석 / 새로운 교육과 새로운 일꾼 최용신 / 우리의 적은 우리가 아니다, 남자현

5부 고통에 지지 않는 역사의 순간들
대한독립여자선언서에 민족정신을 담다 / 임시정부의 정신적 지주 곽낙원 / 가족과 함께 광복의 희망을 품었던 정정화 / 인·의를 실천한 화서학파 여성들 / 선도적인 제주 의사 고수선 / 평생 사랑한 조국을 위해, 이혜련 / 나라를 사랑하는 정성 조마리아 / 역사적 올바름과 인간다움에 대해

6부 항일운동, 더 깊고 넓은 세계로 나아가다
국채보상운동과 한국여성 / 한국 YWCA 창설과 박에스더 / 여성단체의 외침, 제주해녀항일운동 / 하와이 여성, 안중근의 재판 경비를 모집하다 / 임시정부 의정원으로서의 여성

7부 잊힌 여성독립운동가를 기억하며
너무나 작지만, 한없이 컸던 그곳 / 평남도청에 폭탄을 투척한 임신부 안경신 / 시대의 청년, 여성광복군의 활약 / 소리 없는 아우성이 아닌 진실한 목소리로

나가는 글

저자소개

- 심옥주
최초 여성의병장에서 국내외 여성독립운동가에 이르기까지 그분들의 기억을 찾아 나가고 있습 니다. 희망의 빛을 잃지 않고, 강인하고 용감했던 역사 속 여성들을 기억하고 싶습니다. 그동안 쓴 책 으로 『여성독립운동가의 발자취를 알리다』『인문학 특강』(공저) 『통일의 길, 한국여성 독립운 동에서 찾다』『당신이 알아야 할 한국사 10-인물편』 등이 있습니다. - 대통령 직속 3 ·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 위원 - 국회인성교육실천포럼 자문위원 - 제15회 유관순상 수상 - 2016 국가보훈처장 표창 - 전 부산대학교 교수


- 장경혜
어릴 때부터 뭐든 제대로 할 줄 아는 게 없어서 부모님과 형제들한테 큰 골칫덩어리였다고 합니다. 그래서 아무도 안 볼 때 괴로운 마음을 그림으로 그려 보았는데, 그러다가 이렇게 그림 그리는 사람이 되었습니다. 앞으로는 사람들이 많이 모여 있어도 숨지 않고, 진짜 재밌는 그림들을 많이 그려 보고 싶다고 해요. 그동안 《욕 시험》, 《우리 동네 미자 씨》, 《내가 미운 날》, 《거북 선생님 자연과학교실》, 《똥만이》, 《앉을 자리》, 《삼신 할망과 수복이》 같은 여러 어린이 책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관련 도서

관련 도서가 없습니다.

함께하면 좋은 프로그램

관련 프로그램이 없습니다.
도서 DB 제공 : 알라딘 인터넷서점(www.aladi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