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레멘티나는 빨간색을 좋아해
  • 저 자
    크리스티나 보글라르 (지은이), 보흐단 부텐코 (그림), 최성은 (옮긴이)
    출판사
    샘터사
    발행일
    2019-07-25
    정 가
    14,000원
    출판정보
    반양장본 / 248 페이지 / x / ISBN 9788946472891

책 소개

샘터 어린이문고 57권. 폴란드 스마일 훈장 수상작. 휴대전화도, SNS도 없던 시절 한여름 밤에 벌어진 아이들의 모험담을 그렸다. ‘휴양지’의 작은 마을에서 여름방학을 보내던 아이들이 어느 날 숲속에서 사라진 클레멘티나를 찾아 나서며 이야기는 시작된다. 가장 먼저 숲으로 출발한 건 클레멘티나의 실종을 처음 접한 마렉, 아시아, 찐빵이 삼 남매다.

이어 이웃집 볼렉, 올렉 형제가 그 뒤를 따르고, 경찰관인 아버지의 실종 접수 통화를 엿들은 톨렉도 나 홀로 수색 작전에 나선다. 하지만 야심찬 계획과 달리 세 팀 모두 깊은 어둠 속에서 예기치 못한 폭풍우와 맞닥뜨리며 위기에 빠지고, 시간이 흐를수록 실종자의 수는 늘어만 간다. 과연 아이들은 클레멘티나를 찾을 수 있을까?

폭풍우가 내리치는 무섭지만 환상적인 한밤중 숲속의 광경, 빨간색을 좋아한다고 알려진 클레멘티나의 정체에 대한 단서와 복선, 저마다의 이유로 클레멘티나를 찾아 나선 아이들의 행적과 사건이 촘촘하게 얽히고설키며 독자들을 순식간에 빠져들게 만든다. 추리 소설을 읽는 듯한 긴장감과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클레멘티나를 찾기까지의 이 한밤의 소동은, 유럽 아동청소년 문학 전문 사이트 '리코쉐(Ricochet)'의 리뷰처럼 흡사 “아찔한 춤을 보는 것 같다”.

목차

1. 야진카가 숲에서 발견되면서 우리는 평정심을 잃게 됩니다/9
2. 세 쌍의 깨끗한 발이 왜 유익한지를 우리는 알게 됩니다/29
3. 남의 전화 통화를 엿듣다가 어떤 일이 벌어지는지 알게 됩니다/51
4. 빨간 자동차가 재채기하는 바람에 누가 궁지에 몰리는지 알게 됩니다/73
5. 누군가 숲에서 길을 잃지만 천둥 번개 때문에 아무도 이상히 여기지 않습니다/78
6. 볼렉과 올렉이 끔찍한 곤경에 처하면서 함정에 빠지게 됩니다/98
7. 브젱첵 경사의 근심은 갈수록 깊어지고, 클루스카 순경은 도랑에 빠집니다/115
8. 이그나치 씨가 기삿거리가 될 만한 소재를 놓치게 됩니다/128
9. 톨렉이 누군가를 발견하지만, 클레멘티나가 아니라는 사실이 곧 밝혀집니다/147
10. 늦은 시각이지만 마렉과 찐빵이가 프라이팬을 열심히 긁어 댑니다/165
11. 브젱첵 경사가 단서를 발견합니다/188
12. 마침내 우리는 클레멘티나를 찾아냅니다, 그리고……/212

저자소개

- 크리스티나 보글라르
크라쿠프 야기엘론스키대학교 동양학부를 졸업한 뒤, 폴란드 어린이 책 전문 출판사 ‘우리들의 책방’ 편집부에서 근무하며 틈틈이 어린이·청소년 도서를 발표했다. 1970년대에는 TV와 라디오 드라마 대본을 쓰기도 했는데, 특히 자신의 소설 《고양이 털을 쓰다듬지 마》를 원작으로 한 TV 시트콤 〈레시니에프스키 가족〉이 폴란드 시청자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았다. 《클레멘티나는 빨간색을 좋아해》로 폴란드 아동문학계의 권위 있는 문학상인 ‘스마일 훈장(Order Usmiechu)’을 수상했으며, 1981년 폴란드 국무 회의가 수여하는 공로상을 받았다.


- 최성은
한국외국어대학교 폴란드어과를 졸업하고, 폴란드 바르샤바대학교에서 폴란드 문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오랜 외세의 점령 속에서도 문학을 구심점으로 민족의 정체성을 지켜 온 폴란드를 ‘제2의 모국’으로 여기고 있다. 현재 한국외국어대학교 폴란드어과에서 학생들을 가르치고 있으며, 2012년 폴란드 정부로부터 십자 기사 훈장을 받았다.옮긴 어린이 책으로는 《손으로 보는 아이 카밀》,《덤벼라 늑대야》, 《꼬마 악마의 위대한 변신》 등이 있다. 우리나라 책 《마당을 나온 암탉》,《고양이 학교》 등을 폴란드어로 번역했다.


- 보흐단 부텐코
바르샤바 국립 미술원을 졸업한 뒤 약 200권이 넘는 그림책을 출간했다. 폴란드 책 디자인에 혁명을 일으킨 아티스트로, 자신만의 독특한 스타일을 구축한 그림책의 거장이다. 무대미술가, 포스터 작가로 활약하기도 했다. 여러 세대에 걸쳐 변함없는 사랑을 받고 있으며, 많은 그림책이 폴란드 애니메이션으로 재탄생되기도 했다.책 내용을 정직하게 그리는 방식을 선호하는데, 《클레멘티나는 빨간색을 좋아해》의 삽화를 모두 빨간색으로 그린 것도 바로 이런 성향 때문이다. 2011년 폴란드 정부로부터 어린이 책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로 훈장을 받았다.
교과정보
5-1 국어 2. 작품을 감상해요
6-1 국어 8. 인물의 삶을 찾아서
6-2 국어 1. 작품 속 인물과 나

관련 도서

관련 도서가 없습니다.

함께하면 좋은 프로그램

관련 프로그램이 없습니다.
도서 DB 제공 : 알라딘 인터넷서점(www.aladi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