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인간다움의 순간들 : 흔들리는 삶이 그림이 될 때 - 르네상스부터 낭만주의까지

책 소개

더 갤러리 101 1권. 미술 책에 조금만 관심 있는 독자라면 ‘이진숙’이라는 이름이 낯설지 않을 것이다. 2013년부터 예술의전당 화요아카데미의 ‘조기 마감’, ‘명강사’로 통하는 데다 <시대를 훔친 미술>, <러시아 미술사> 등으로 필력을 인정받으며 탄탄한 독자층을 확보해왔기 때문이다.

이번에 시작하는 ‘더 갤러리 101’은 역사, 문학과 함께 미술을 이야기해왔던 그간의 작업을 확장해 ‘인간’을 중심에 놓고 ‘그림’과 ‘그림을 보는 나’에 오롯이 집중해보자는 기획이다. 르네상스 시대부터 21세기 초까지, 서양미술사를 수놓은 101명 화가의 걸작을 세 권에 나눠 각기 다른 제목을 달아 선보인다. 특히 이 시리즈는 미술사적 연대기와 지식을 바탕에 두는 동시에 그림을 통한 에세이적 글쓰기를 유지하고 있으면서 세계 미술관들을 소개하는 실용성까지 담아냈다.

첫 번째 책, <인간다움의 순간들>에서 가장 자주 만날 수 있는 단어는 ‘인간다움’이다. 이 책에서 ‘인간다움’은 선하고 따뜻하고 정의 있는 모습과는 거리가 있다. 우리가 그림 속에서 거듭 만나게 되는 건 완전하지 않고, 분열되어 있으며, 실수도 하고, 시기와 질투도 숨기지 못하는 인간들이기 때문이다.

이 책은 낙원에서 괴로운 표정으로 쫓겨나는 아담과 이브를 담은 마사초의 그림 '에덴동산에서의 추방'으로 시작해, 33편의 화가를 주인공 삼는다. 2020년대를 살아가는 우리와 별반 다르지 않는 화폭 속 인간의 모습은 우리에게 공감과 위로를 준다. 저마다의 사정과 고민을 안고 있는 독자들은 그림과 함께 자신의 인간다움을 만날 수 있을 것이다.

목차

들어가는 글-미술관에서 만난 101가지 인간 이야기
첫 번째 책을 시작하며

I. 지금- 여기의 인간-르네상스
1/101 낙원을 잃고, 그림자를 얻다-마사초
2/101 우리는 때로 사람을 잊은 전쟁을 한다-파올로 우첼로
3/101 타인의 고통에 공감한다는 것-프라 안젤리코
4/101 영원한 사랑, 달콤한 불행-산드로 보티첼리
5/101 웃는 여자의 웃지 못할 이야기-레오나르도 다빈치
6/101 ‘생각하는 사람’의 비밀-미켈란젤로
7/101 너무 많은 사랑은 널 죽일 거야-라파엘로 산치오
8/101 당신과 나 사이에 흐르는 미묘한 그것-조르조네
9/101 감각의 제국 혹은 이중 잣대-티치아노
10/101 우리 결혼했어요-얀 반 에이크
11/101 나는 누구인가?-알브레히트 뒤러
12/101 춤추고, 먹고, 사랑하는 세계극장의 주인공들-대 피터르 브뤼헐

II. 왕, 시민 그리고 나-매너리즘, 바로크
13/101 모든 것을 알지만 출구를 찾지 못할 때-파르미자니노
14/101 사랑하는 사람만이 눈물을 흘린다-엘 그레코
15/101 자기 징벌의 인문학-카라바조
16/101 내 삶에 대해 말할 자는 나뿐이다-아르테미시아 젠틸레스키
17/101 움직이는 사람만이 세상을 볼 수 있다-조반니 로렌초 베르니니
18/101 혼란과 슬픔의 순간, 가장 찬연한 예술적 대응-니콜라 푸생
19/101 평화의 밀사가 전하는 화합의 메시지-페테르 파울 루벤스
20/101 이미지의 정치학-안토니 반 다이크
21/101 인간의 ‘인간적 가치’-디에고 벨라스케스
22/101 자기 삶을 만들고 사랑한 사람들-프란스 할스
23/101 완전하지 못해도 ‘인간’이면 충분하다-렘브란트 판 레인
24/101 세속적 사랑의 노래-얀 페르메이르

III. 사랑 혹은 혁명-로코코, 신고전주의, 낭만주의
25/101 가질 수 없어도, 멈출 수 없는 사랑의 꿈-장 앙투안 바토
26/101 평범한 순간 속 비범함-장 바티스트 시메옹 샤르댕
27/101 우리 사전에 불가능은 있다-자크 루이 다비드
28/101 보고 싶은 것만 보여주는 거울-장 오귀스트 도미니크 앵그르
29/101 어둠, 광기 그리고 낭만-프란시스코 고야
30/101 추는 진실을 실어 나른다-테오도르 제리코
31/101 사랑하는 것은 생각하는 것을 대체한다-외젠 들라크루아
32/101 영혼을 가진 인간, 무한에의 갈망-카스퍼 다비드 프리드리히
33/101 나는 폭풍 한가운데 있었다-윌리엄 터너

참고한 책

저자소개

- 이진숙
평생 도서관에서 미술사를 공부하며 영원히 학생으로 늙어가기를 꿈꾸는 미술 중독자. 서울대학교 독문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사학위를 받았다. 러시아를 여행하던 중 트레차코프 미술관에서 만난 작품들에 큰 감명을 받아 미술의 세계로 들어섰다. 러시아 국립인문대학 미술사학부에서 카지미르 말레비치에 관한 논문으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저서로 『러시아 미술사』,『위대한 미술책』, 『시대를 훔친 미술』, 『롤리타는 없다 1·2』 등이 있다. 2020년 현재 예술의전당 등에서 활발히 대중강연을 하고 있다. 앞으로도 미술, 문학, 역사를 오가며 ‘인간’에 대한 질문을 던지고 답을 찾는 일에 몰두하고 싶다.

관련 도서

관련 도서가 없습니다.

함께하면 좋은 프로그램

관련 프로그램이 없습니다.
도서 DB 제공 : 알라딘 인터넷서점(www.aladi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