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초등 교과연계 추천목록 청소년 주제별 추천도서 목록
유유의 귀향, 조선의 상속

책 소개

1556년 대구의 한 양반가의 가출 사건에 주목하면서 조선시대 상속의 역사를 담은 책. 소재가 된 사건은 이항복이 「유연전」이란 기록으로 남겼는데, 16세기 프랑스의 마르탱 게르 사건과 흡사하다. 균분 상속에서 장자 우대 상속으로 넘어가기 직전에 벌어진 소설보다 극적인 이 실화에는 ‘상속’을 둘러싼 당대인의 욕망과 갈등, 관습과 제도가 응축되어 있었다.

상속 갈등과 결과가 뒤바뀐 재판을 통해 16세기의 일상과 욕망, 관행과 제도, 사법과 정치 현실까지 폭넓게 다루는 이 책은, 이 사건에 그치지 않고 17세기에서 20세기 초까지 시기를 확장하여 균분 상속에서 장자 우대 상속으로의 전환 과정과 그 실상에 대해서도 자세히 살펴본다. 또한 조선시대 상속제도의 변화를 비교사적으로 이해하기 위해 일찍 장자 상속제를 선택한 유럽과 조선을 비교하고 그것이 근대 사회로의 전환에 미친 영향에 대해서도 탐색한다.

목차

머리말
들어가며

사라진 유유
유유의 가출
아버지와 아들
아들과 딸
결혼과 상속

종친 이지
왕족인 자형
종친의 삶
이지의 편지
처가 재산에 대한 관심

유유의 귀향과 유연의 재판
돌아온 유유
유유의 진위
유연의 재판
유연은 형을 죽였나

상속, 그리고 각자의 이해
탈적, 형의 자리를 빼앗다
형망제급, 장남과 차남
총부, 큰며느리와 작은아들

사림의 세상, 이지의 재판
또 다른 유유의 출현
이지의 재판
상속의 정치적 활용
유연 집안의 상속 문제

유연과 이지를 기억하는 방식
유연의 억울함을 알리다
이지를 위한 변명
백씨는 악녀인가
족보에서 빼다
공정한 재판에 대한 기대

적장자의 시대
정약용의 비판
종법과 상속
재산 감소와 상속
상속의 실상
평민과 노비의 상속

유유와 마르탱 게르
두 명의 가출자
유럽의 상속
『오만과 편견』
조선의 적장자 우대 강화
유럽과 조선

마치며
참고문헌
미주

저자소개

- 권내현
고려대 사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원 사학과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한국역사연구회 연구위원장, 동아시아문화교류연구소 소장, 남북역사학자협의회 집행위원장 등 여러 학회와 단체의 임원을 역임했거나 맡고 있다. 현재 고려대 역사교육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조선후기 사회경제사를 전공하였고, 특히 호적대장을 활용한 가족·친족·신분연구, 조선·청 간 교류와 은 유통에 관한 연구에 주력하고 있다. 저서로는 『모두의 한국사』(예경, 2019, 공저), 『노비에서 양반으로,그 머나먼 여정?어느 노비 가계 2백 년의 기록』(역사비평사, 2014), 『미래를 여는 한국의 역사』(웅진지식하우스, 2011,공저), 『The Northern Region of Korea-History, Identity, and Culture』(University of Washington Press, 2010, 공저), 『조선 후기 평안도 재정 연구』(지식산업사, 2004) 등이 있다.

관련 도서

관련 도서가 없습니다.

함께하면 좋은 프로그램

관련 프로그램이 없습니다.
도서 DB 제공 : 알라딘 인터넷서점(www.aladi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