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초등 교과연계 추천목록 청소년 주제별 추천도서 목록
머드 - Mud

책 소개

바닥까지 가라앉았던 마음이 순식간에 목 끝까지 튀어 오르고,
눈이 멀 정도로 눈부신 빛이 켜진 것만 같은 순간,
시각과 언어 너머로 도달할 수 있는 데까지 걸어가는 두 존재의 공명

언어와 시각에 의존한 오늘날의 사랑에서 어쩐지 소외되어 있는 보니. 가까운 친구도, 편한 식구도 없이, 이따금 식물에게 제 이야기를 털어놓는 그는, 보통의 관점에서 확실히 외로운 존재다. 고요한 밤, 그런 그에게 생소한 존재의 진동이 찾아온다.

찬장 위의 컵이 흔들리고, 창문은 요란하게 덜컹거리며, 깨질 것은 모두 깨진다. 다른 두 존재의 공명, 그 격렬한 감정과 환희의 거센 파도 속으로 보니는 망설이지도 않고 걸어 들어간다. 《머드》는 그 끝에 무엇이 있을지 두려운 속에서도, 설레는 마음으로 응원하는 기분으로 보니의 여정에 동행하게 되는 신비로운 에너지가 가득한 소설이다.

목차

1부 완벽한 연결
2부 구속
3부 도피
4부 붕괴
작가의 말
프로듀서의 말

저자소개

- 이종산
관 만드는 여자와 드라큘라가 동물원에서 연애하는 이야기 《코끼리는 안녕》으로 2012년 제1회 문학동네소설상을 받으며 활동을 시작했다. 2014년에 두 번째 장편소설 《게으른 삶》, 2019년에 세 번째 장편소설 《커스터머》를 출간했다. 《머드》는 이종산의 네 번째 장편소설이다. 에세이로는 식물과 교감하며 우울을 통과한 시간을 담은 《식물을 기르기엔 난 너무 게을러》가 있고, 현재 연애소설과 장르문학을 주제로 한 글들을 연재하고 있다.

관련 도서

관련 도서가 없습니다.

함께하면 좋은 프로그램

관련 프로그램이 없습니다.
도서 DB 제공 : 알라딘 인터넷서점(www.aladin.co.kr)